로그인 |
회원가입은 이곳으로 클릭++^^
시작페이지로 이름 제목 내용
환영 합니다.  회원가입 하시면 글쓰기 권한이 주어집니다.
회원 가입하시면 매번 로고인 할 필요 없습니다.
 
목록  
조소영 시인의 첫 시집 ‘나이테는 태엽을 감는다’ 출간 글자 확대 글자 축소
   글쓴이 : 시사문단 (59.*.85.207) 날짜: 19-03-13 16:52 조회: 77 0 0 이 댓글을 twitter로 보내기 이 댓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이 댓글을 Me2Day로 보내기 이 댓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도서출판 그림과책이 작가 조소영 시인의 첫 시집 ‘나이테는 태엽을 감는다’를 출간했다고 밝혔다.

시집은 작가 1400여명이 있는 곳 한국시사문단작가협회에서 우수시집으로 선정됐으며 또한 제15회 풀잎문학상에서 수상했다.  

시집의 작가 조소영 시인은 월간 시사문단에 정식 시인으로 데뷔한 작가이며 문단에 나왔다. 또한 피트니스 선수 강민서 양의 어머니이기도 하다. 작가는 “이번 시집을 출간 하는데 딸의 도움이 컸다며 딸이 피트니스 모델로서 성장하는 모습을 보며 이번 시집 출간에 용기를 얻었다”고 말했다.

한편 시집의 해설은 마경덕 시인이 했다.  

마경덕 시인은 “조소영 시인의 시편들은 ‘풋콩을 깐 손톱처럼 푸른 물이 배어’있다. 어떤 ‘인위적인’ 색이 아닌 ‘자연그대로’의 색이어서 아련하고 애틋한 느낌을 준다. 자연 속에 숨겨진 것들을 찾아내어 어루만지는 출렁이는 힘은 어디에서 오는 걸까. 전통 서정성을 확보한 조소영 시인은 슬픔과 기쁨을 적당히 버무려놓은 듯 아름답고 개성 있는 목소리를 지녔다. 모처럼 편백나무 숲에 든 것처럼 숨이 탁 트인다. 늘어진 시의 태엽을 감으며 푸릉푸릉 날개를 치고 싶은 소망이 볼륨을 높이며 시의 숲으로 돌아오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조 시인은 시인이며 낭송가이기도 하다. 한국시사문단시낭송가협회 정식 낭송가 자격을 받았으며 그의 목소리로 시사문단 작가들의 옥고의 작품을 낭송을 하여 작가들의 발표 작품을 빛내 주고 있다.

한편 이번 시집에 소감 자서에서 조 시인은 “시인의 길에서 단단해지자는 마음은 밀린 숙제처럼 다급해졌다. 어느 별님의 말씀처럼 밤잠을 시의 먹이로 줘가며 보낸 시간 앞에 약해진 면역력은 온몸을 공격하기도 했지만 그동안 몰입한 시간은 고행의 시간처럼 값진 것이었다”고 밝혔다.  

이번 시집에 대해 도서출판 그림과책 대표 손근호 시인은 “조소영 시인의 이 시집은 작품력에 있어 칭찬을 하고싶다. 또한 그가 이 시집을 엮는대도 최선을 다하였고 기획 기간만 약 4개월 이상이 걸렸다”며 “편집 중에도 퇴고된 작품을 또 퇴고한 서로가 좋은 시집이다. 독자를 위한 시집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였고 그런면에서 자신이 있는 조소영 시인만의 시집이라 할 수 있겠다”고 말했다.  


탁여송 19-03-14 15:50
 115.♡.206.98   이 댓글을 twitter로 보내기 이 댓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이 댓글을 Me2Day로 보내기 이 댓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시인님!  첫 시집 출간을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앞으로 10집, 20집, 30집 등 많은 활동을 기대하며 문운과 발전을 기원드립니다.
정윤호 19-03-17 07:43
 124.♡.176.37   이 댓글을 twitter로 보내기 이 댓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이 댓글을 Me2Day로 보내기 이 댓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나이테는 태엽을 감는다'는 제명은
시간을 거슬러 사는 시인의 삶이라는 생각이 드는군요.
인내와 고통의 샘에서 길어올린 반짝이는 첫 시집,
출간을 축하드립니다.
먹이 때문에 건강 잃지 않으시도록...
조소영 19-03-18 14:34
 110.♡.57.229   이 댓글을 twitter로 보내기 이 댓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이 댓글을 Me2Day로 보내기 이 댓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탁여송 시인님^^
안녕하세요
시인님의 출간식에
낭송가님들 따라서 참여했던 기억을 꺼내니
봄날의 아름다운 빛깔이 됩니다
늘 건강하시고 문운 가득하시길 바라며
좋은 말씀에 감사드립니다.
조소영 19-03-18 14:42
 121.♡.60.101   이 댓글을 twitter로 보내기 이 댓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이 댓글을 Me2Day로 보내기 이 댓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정윤호 시인님^^
밴드에서 뵙고 이렇게 인사드립니다
시가 남다르셨던
제 표제를 보신 시선 또한
마음에 닿아 태엽이 돌아가듯 움직입니다
늘 건강과 문운 가득하시길 바라며
좋은 말씀 새겨 듣고
깊은 마음에 감사드립니다.
 
목록  
 

전체보기 | 날짜순 | 조회순 | 추천순
전체 18,649 건| RSS
· 1331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비추천
조소영 시인의 첫 시집 ‘나이테는 태엽을 감는다’ 출간 (4) 시사문단 2019-03-13 78 0 0
정영숙 시인 첫 시집 ‘그리운 만큼 잊을 수 있습니다’ 출간 하였습니다. 시사문단 2019-03-13 26 0 0
통권 192호 2019년 월간 시사문단 3월호 신인상 수상자 발표 시사문단 2018-02-26 259 0 0
월간 시사문단, 전국 1400여명 작가 중 2019년 제14회 빈여백동인문학상 수상… (1) 시사문단 2019-02-11 262 0 0
2018년 월간 시사문단 신인상 시상식 사진모음 1부 시사문단 2018-12-16 186 0 0
월간 시사문단사는 '제14회 시사문단문학상 대상'수상자 발표 하였… 시사문단 2018-12-06 400 0 0
2018년 11월 3일(토요일) 제8회 북한강문학제 개최하다 시사문단 2018-11-05 162 0 0
제 8회 북한강문학상 본상 및 제 15회 풀잎 문학상 발표 하다. (1) 시사문단 2018-10-15 459 0 0
2017년 북한강 문학제 스넵 보기 (2) 시사문단 2017-11-06 8160 0 0
시사문단 정기구독 신청 및 주소변경 (22) 편집부-ON- 2009-02-06 55111 89 0
[단행본 원고모집]시집/수필집/소설집 원고모집 (2) 그림과책 2007-02-10 43981 56 0
18649 월간 시사문단 3월호 양성우 수필작가님의 문단 데뷔 기사 입니다. (1) 시사문단 2019-03-22 5 0 0
18648 반문反問 (3) 정경숙 2019-03-20 18 0 0
18647 나목 (4) 이정순 2019-03-20 23 0 0
18646 부처의 손 (3) 김석범 2019-03-20 25 0 0
18645 2019년 제14회 빈여백동인문학상 수상자 시상식 장소 대한출판문화협회 시사문단 2019-03-19 22 0 0
18644 소리 (4) 정윤호 2019-03-19 28 0 0
18643 당신이 떠날 때 (2) 김용천 2019-03-18 29 0 0
18642 한자봉 찬가(축시) (2) 탁여송 2019-03-18 20 0 0
18641 붉은 사과 나무상자(箱子) (2) 이순섭 2019-03-18 21 0 0
18640 포유류로서의 나 (1) 이순섭 2019-03-18 18 0 0
18639 진화하는 창조론 (1) 이순섭 2019-03-18 18 0 0
18638 사월 (3) 정윤호 2019-03-17 25 0 0
18637 조소영 시인의 첫 시집 ‘나이테는 태엽을 감는다’ 출간 (4) 시사문단 2019-03-13 78 0 0
18636 정영숙 시인 첫 시집 ‘그리운 만큼 잊을 수 있습니다’ 출간 하였습니다. 시사문단 2019-03-13 26 0 0
18635 파라세일링(Parasailing) (3) 김석범 2019-03-13 50 0 0
18634 홍매화 (2) 탁여송 2019-03-13 35 0 0
18633 이번에 소개할 그림과책 시선은 정영숙 시인의 첫 시집 [그리운 만큼 잊을 … 시사문단 2019-03-11 23 0 0
18632 솔잎 사랑 (4) 임원호 2019-03-10 49 0 0
18631 고장난 지퍼 (5) 정경숙 2019-03-10 60 0 0
18630 푸른 주름 (3) 김석범 2019-03-07 59 0 0
18629 매생이 (3) 김용천 2019-03-07 36 0 0
18628 박우영 시인님 시집 교보에서 판매 시작 하였습니다. 이제 교보 문고에서 … 시사문단 2019-03-06 25 0 0
18627 어느 꿀벌의 외출 (6) 정윤호 2019-03-05 53 0 0
18626 휴대폰 (2) 김용천 2019-03-05 39 0 0
18625 물의 언어 (3) 정경숙 2019-03-02 54 0 0
18624 홍어의 맛 (2) 정윤호 2019-03-01 39 0 0
18623 조현동 시인의 시집 <사랑의 천상열차분야지도> 출간되었습니다 편집부-ON- 2019-02-28 46 0 0
18622 통권 192호 2019년 월간 시사문단 3월호 신인상 수상자 발표 시사문단 2018-02-26 259 0 0
18621 수도승 (2) 김석범 2019-02-27 46 0 0
18620 태극기를 달며 (4) 정윤호 2019-02-27 37 0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01/01] 2018년 경…
[11/06] 월간 시사…
[11/05] 북한강문…
[11/02] 탁여송 시…
[10/25] 교육연합…
[10/10] [중도일보…
[02/26] 통권 181호…
[04/29] 월간 시사…
[04/29] 제 1회 황…
[04/02] 엽서시문…
 
[02/11] 월간 시사…
[07/29] 8월 25일 …
[07/29] 8월 25일 …
[02/26] 통권 183호…
[06/21] [전라일보…
 
월간 시사문단 문화라09352 서울 종로구 무악동 63-4 송암빌딩 210호  전화: 02-720-9875/2987  오시는 방법(-클릭-)   munhak@sisamundan.co.kr
계좌번호 087-034702-02-012  기업은행(손호/작가명 손근호) 정기구독안내(클릭)Copyright(c) 2000~ 2019 시사문단(그림과책).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