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오시는 방법(-클릭-) 회원가입은 이곳으로 클릭++^^ 시작페이지로 이름 제목 내용

환영 합니다.  회원가입 하시면 글쓰기 권한이 주어집니다.

회원 가입하시면 매번 로그인 할 필요 없습니다.

내게 가을을 보낸다는 건

페이지 정보

작성자 : 조소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댓글 0건 조회 44회 작성일 2020-11-24 22:31

본문

내게 가을을 보낸다는 건

                                        조소영

괜찮다 해도 내게 가을을 보낸다는 건
왠지 아쉽고 쓸쓸한 것
그러다가도 또 아름다운 것이다

어느덧 계절은 가을을 넘어 겨울로 가는데
실제로 마음가짐의 모양새는 숭고하고
진지한 마음 단단히 여며 시의 인기척이라도
내야 하는 때이다

내게 가을을 보낸다는 건
나의 현재와 지난 과거가 같이 기억 속으로
들어가는 것이며 그리하여 추위를 견뎌낼 힘이
내 안에서 아마도 여물어 가는지 모를 일이다

그리고 나와 식솔들과 이 땅 위를 걷는 사람들과
미래를 함께 할 생존은 마치 유년에 씹다 만
질긴 껌마저 추억 속에 달라붙어 별이 된 것처럼
삶에 서툴고 부족함이 있더라도
나 자신 그대로를 인정하여 감싸 안는 일 또한
사랑임을 깨닫는다

그러므로 늦게나마 꽃피워 뒤늦게 여물다 만
미련이 가을을 보낸다는 건 참으로 아쉬운 일이나
천 번의 스치는 비바람에도 끄떡없이
시나브로 무뎌진 바위처럼

반복되는 삶에서 다져진 마음은 아무렇지 않은 듯
내 일상의 주인이 되어 순리에 맡기는 것 또한
다음을 기약하는 일이다

결국 내게 쓸쓸한 가을을 보낸다는 건
아쉽기는 하지만 또 아름다움이며 옷깃을 여며
추운 겨울을 담담하게 받아들이는 일이다

저기 길양이 발자국 따라 가을이 가고 있다
추천1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빈여백동인 목록

Total 20,289건 1 페이지
빈여백동인 목록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추천
공지 no_profile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6 2020-12-22 1
공지 no_profile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4 2020-10-13 1
공지 no_profile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23 2020-03-09 0
공지 no_profile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66 2019-12-23 0
공지 no_profile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6 2019-08-29 3
공지 no_profile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7 2019-06-12 1
공지 no_profile 편집부-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0801 2009-02-06 93
20282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 00:00 1
20281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 01-18 1
20280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 01-17 1
20279 하종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 01-16 1
20278 권형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 01-16 1
20277 no_profile 최강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 01-16 1
20276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9 01-16 1
20275 권형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 01-15 1
20274 권형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 01-15 1
20273 권형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 01-15 1
20272 권형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 01-15 1
20271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3 01-15 1
20270 no_profile 최강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 01-14 1
20269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7 01-14 1
20268 no_profile 최종명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 01-13 1
20267 no_profile 전병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 01-13 1
20266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7 01-13 1
20265 조현동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 01-12 1
20264 no_profile 최종명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 01-12 1
20263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6 01-12 1
20262 no_profile 최강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 01-11 1
20261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7 01-11 1
20260 no_profile 노귀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 01-10 1
20259 no_profile 최종명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 01-10 1
20258 no_profile 최종명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 01-11 0
20257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6 01-10 1
20256 no_profile 전병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9 01-09 1
20255 no_profile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7 01-09 0
20254 박안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 01-09 1
20253 박안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4 01-09 1
20252 박안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 01-09 1
20251 박안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 01-09 1
20250 詩香박우영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6 01-09 1
게시물 검색
 
[12/03] 시사문단 작가…
[06/13] -충청일보- …
[04/07] 4월호 단편소…
[04/02] 경남일보 밀양… 1
[04/02] [제민일보기사… 1
[12/19] [김포신문] …
[10/10] (뉴스기사 )…
[10/10] (뉴스기사 )…
[08/11] 바닷가에 추억
[07/04] 2019년 한…
 
[09/25] 2020년 제…
[08/28] 2020년 제…
[08/28] 2020년 제…
[08/18] 임현진 교수의…
[08/17] 교보문고에서 …
 
월간 시사문단 문화라09352 서울 종로구 무악동 63-4 송암빌딩 210호  전화: 02-720-9875/2987  오시는 방법(-클릭-)   munhak@sisamundan.co.kr
계좌번호 087-034702-02-012  기업은행(손호/작가명 손근호) 정기구독안내(클릭)Copyright(c) 2000~ 2021 시사문단(그림과책).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