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오시는 방법(-클릭-) 회원가입은 이곳으로 클릭++^^ 시작페이지로 이름 제목 내용

환영 합니다.  등단작가이시면 빈여백 동인이 가능 합니다.

회원 가입하시면 매번 로고인 할 필요 없습니다.

[중앙뉴스]김성재 시인, 시집 ‘시간 밖 길 위의 수학자’ 출간

페이지 정보

작성자 : no_profile 편집부-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 댓글 2건 조회 299회 작성일 2017-02-02 08:04

본문

http://www.ejanews.co.kr/sub_read.html?uid=136811



김성재 시인, 시집 ‘시간 밖 길 위의 수학자’ 출간
 
최영선 기자 icon_mail.gif


월간 시사문단 등단 작가인 김성재 시인(미시시피주립대학교 수학 교수)의 시집 ‘시간 밖 길 위의 수학자’가 출간되었다.

김성재 시인은 서울대학교를 졸업해 1990년에 Purdue University 수학과 박사 유학길을 떠나 현재 미시시피주립대학교 수학 교수로 재직 중이며 모교인 서울대학교에서 미국 방학 동안 공학 특강을 하고 있다.

수학학자인 김성재 시인은 시집을 출간한 이유에 대해 “젊은 시절 밤낮으로 연구하느라 하루에 세 시간 밖에 잠을 자지 못했다. 결국 과로로 심장병을 얻었고 의사도 사형선고를 내렸다. 삶의 희망을 시로 적으면서 2년 동안 심신을 안정시켰고 그 후 기적적으로 살아갈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번 시집에서 김성재 시인은 지금의 하루하루 삶은 신이 주신 덤으로 사는 시간이라고 말한다.

그림과책 대표 손근호 시인은 “이 시집 원고를 받고 이렇게도 간결하고 비유와 은유가 잘 된 작품은 근래 들어 드물다”며 “이런 시집은 재미있는 풍자적 시집으로 시인의 관조적인 시선이 잘 처리된 시집이다. 추천 시집으로 권하고 싶다”고 말했다.

또한 편집 후기에서도 “김성재 시인의 시집은 누구나 읽어 볼 이유가 되는 책으로서 시간 밖 길 위에 있다고 여기는 독자들에게 권장하고 싶은 시집”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김성재 시인은 시를 적는 수학자라고 문학계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김성재 시인의 시집은 2월 10일부터 교보문고와 대형 서점에서 만날 수 있다. 

◇시인의 말

누구나 시공간 안에 
머무르지만 
수학자인 나는 감히 밖을 보려 했다. 
가끔은 우주 밖을 
서성거렸고 
마음을 마음 밖으로 던져보려 했다. 
시간이 가지 않는 길을 
찾아 헤맸고 
서로 다른 두 시간을 묶으려 했다. 
그 와중에 내게온 
백 편의 시 
용기 내어 모아보니 부끄럼뿐이다. 

아래는 이번 시집에 대표작들이다. 

◇작품 미리보기 

그림자 

그림자 날 따르니 
내 것이 분명하리 

해 지면 날 떠나니 
내 것이 아닐세라 

해에게 정작 물으니 
본 적 없다 하더라 

달무리 

누군가 꿈속에서 
훌라후프 
하나 보다 

사랑의 비결 

아내가 
“커피가 뜨겁다” 한다 
티스푼으로 
물컵의 얼음을 꺼내며 
“색시야! 하나 넣어줄까, 두 개 넣어줄까?” 
재롱 반 촐랑 반 물으니, 
“하나” 하며 웃는다 

카페에 동행하던 부부가 
닭살 돋는 
사랑의 비결을 묻길래 
공짜로 전수해주었다 
“공짜잖아요” 

재롱 떨며 
즐거워하지 않는 어린애 있던가 
재롱은 
떠는 사람이 더 즐겁다 
사랑을 
덤으로 줌에랴 

김성재 시인 약력

-월간 ‘시사문단’ 시조로 등단 
-한국시사문단작가협회 회원 
-빈여백 동인 
-서울대학교 수학과 학사 석사 
-Purdue University 수학과 박사 
-Rice University 공대 연구교수 
-Shell 석유 연구원 
-‘수학의 약도’ 2008년 수학사랑 출판 
-현 Mississippi State University, 수학과 교수 
-수학, 수학교육, 지진파, 영상처리, 천문학 연구에 70여편의 논문 발표 
-Rice University 공대 연구교수 
-Shell 석유 연구원 
-‘수학의 약도’ 2008년 수학사랑 출판 
-현 Mississippi State University, 수학과 교수 
-수학, 수학교육, 지진파, 영상처리, 천문학 연구에 70여편의 논문 발표

[이 게시물은 시사문단님에 의해 2017-03-08 19:50:36 빈여백동인에서 복사 됨]

댓글목록

김석범님의 댓글

no_profile 김석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고국에서 시집발간하심을 다시금 축하드리오며
독자의 가슴 속에 우주를 찾는 길이 되기를 기원해 봅니다

김혜련님의 댓글

김혜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김성재 시인님, 모국어의 아름다움을 살려 한 권 시집을 내주셨다하니 참으로 감개무량하겠습니다. 시집 발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많은 독자들의 사랑을 듬뿍 받기를 빌겠습니다. 다시 한번 축하드립니다.

뉴스기사 목록

Total 90건 1 페이지
뉴스기사 목록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90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1 2019-10-28
89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80 2018-12-06
88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9 2018-06-21
87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2 2018-04-02
86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50 2018-03-26
85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5 2017-11-28
84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0 2017-03-20
열람중 no_profile 편집부-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0 2017-02-02
82 no_profile 편집부-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7 2016-03-25
81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41 2015-07-01
80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21 2015-06-11
79 no_profile 편집부-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57 2015-01-07
78 no_profile 편집부-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22 2014-12-17
77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022 2014-12-09
76 시사문단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51 2015-11-30
게시물 검색
 
[04/07] 4월호 단편소…
[04/02] 경남일보 밀양… 1
[04/02] [제민일보기사… 1
[12/19] [김포신문] …
[10/10] (뉴스기사 )…
[10/10] (뉴스기사 )…
[08/11] 바닷가에 추억
[07/04] 2019년 한…
[06/12] 360VR 시…
[06/10] 시사문단사 약…
 
[05/08] [중앙일보] …
[04/27] 박효석 시인의…
[12/31] 빈여백 동인지…
[12/10] 12월 월간 …
[12/16] 200호 기념…
 
월간 시사문단 문화라09352 서울 종로구 무악동 63-4 송암빌딩 210호  전화: 02-720-9875/2987  오시는 방법(-클릭-)   munhak@sisamundan.co.kr
계좌번호 087-034702-02-012  기업은행(손호/작가명 손근호) 정기구독안내(클릭)Copyright(c) 2000~ 2020 시사문단(그림과책). All Rights Reserved.